쇠고기 이력 추적제 시행
운영자
, 2008-12-18[11:24], 조회 : 1730, 추천 : 11
<앵커 멘트>

소의 원산지와 등급 등 이른바 소의 족보를 알 수 있는 쇠고기 이력 추적제가 실시됩니다.

오는 22일부터 출생되는 모든 소들에게 식별번호가 부여되고, 내년 6월부터는 판매 등 유통단계까지 확대됩니다.

이승기 기자의 보도입니다.


<리포트>

태어난지 열흘된 송아지에 귀표를 부착하는 작업이 한창입니다.

귀표에는 국적을 알리는 KOR 과 12자리 개체식별번호가 쓰여져 있습니다.

이 번호에는 사육자와 출생지, 품종, 암수 구분 등의 정보가 입력됩니다.

이처럼 송아지가 태어나거나 매매 등으로 축사를 옮길 때 소유자는 30일 내에 신고하고 귀표를 달아야 합니다.

또 내년 6월부터는 도축과 포장, 판매단계까지 확대돼 도축자와 판매 등급, 위생검사결과까지 개체식별번호에 저장됩니다.


인터뷰. 이원복(축산물등급판정소 본부장) 질병 등 위생안전에 문제가 발생했을 경우 신속하게 처리하고 소비자가 안전하게 정보를 사전에 알고 먹을 수 있게 되고.

소비자들은 이 번호만 알면 휴대전화나 매장에 설치된 인터넷을 통해 쇠고기에 대한 모든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
인터뷰. 김지연(경기도 양주시 삼숭동) 한우를 살때마다 진짜 한우인지 아닌지 걱정되고 염려되고 이 제도로 안심하고 한우를 사먹을 수 있을것 같다.


내년 6월부터 개체식별번호가 없는 소는 도축이 금지되고 쇠고기 이력추적제 어길 경우 500만 원 이하의 벌금이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.



2008-12-18[11:24]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
18   우수 한우 지키는 복제기술 [1] 운영자 2009-01-03 1495 9
17   한우자조금, 소띠해 맞아 대대적 홍보 나선.. [1] 운영자 2008-12-31 1487 12
16   한우의 선전 [1] 운영자 2008-12-30 1494 10
15   己丑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. [1] 운영자 2008-12-29 1900 10
14   사료값 폭등에 울상짓는 축산농가 [1] 운영자 2008-12-26 1717 10
13   창녕축협 NH 한우프라자 개점 [1] 운영자 2008-12-24 1784 10
12   내가 바로 우리나라 송아지들의 아버지 [1] 운영자 2008-12-23 2105 10
11   쇠고기 원산지 잘못 표기한 식당 8% [1] 운영자 2008-12-22 1726 10
[이전 10개] [1] .. [271] [272] [273] 274 [275] [276] .. [276]